IR

21세기를 주도하는 바이오 업계의 선두주자가 되기 위해 항상 최선을 다하는 기업

NEWS

제넨바이오, 안전성평가연구소와 기술제휴 공동연구 협약

관리자 2019-11-13 조회:139

첨부파일

매일경제·김경택 기자

 

71373da2a37f29b39b1472344f892859_1575965995_2299.jpg

제넨바이오가 안전성평가연구소와 기술제휴를 맺고 각종 질환모델 개발 등 첨단 신약 및 의료기기 평가에 필요한 공동연구를 진행한다.


바이오 장기 개발 전문기업 제넨바이오는 안전성평가연구소와 신약 및 의료기기의 효능과 안전성을 평가하기 위한 질환모델 개발 등 첨단 제품 개발에 필요한 다양한 기술제휴를 위한 공동연구 협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.


안전성평가연구소는 국내 유일 영장류 및 미니돼지 GLP(Good Laboratory Practice, 비임상 시험기준) 시험이 가능한 독성연구 분야의 선도 연구기관이다.


회사 관계자는 "이 연구소는 미국 FDA, OECD 등 국제 기준에 맞춘 시험을 제공해 국내시장 수준을 끌어올리는 데 이바지했다"며 "최근 일본 수출 규제 장기화 조짐에 따라 소재, 부품, 장비 공급 차질 우려를 해소하기 위해 자체적으로 `패스트 트랙 지원체계` 제도를 도입하는 등 국내 산업 발전을 이끌고 있다"고 설명했다.


제넨바이오 관계자는 "안전성평가연구소는 국내 CRO를 통틀어 가장 높은 수준의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를 보유하고 있는 곳이라고 보아도 무방하다"며 "다양한 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동물자원을 더욱 적극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여러 방안을 모색하고 공동연구를 진행해 이종장기를 포함한 국내외 첨단 의약품 및 의료기기 개발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"고 말했다.  

 

[기사링크]